Go to Contents Go to Navigation
General

Fierce Competition among Girl Group Vocalists

16:50 March 03, 2016 replay time01:52

Watch Next

[Anchor]

Taeyeon of Girls’ Generation debuted as a solo artist last year and is being reexamined as an excellent singer.

Was Taeyeon’s success a big boost? Fierce competition between girl group members preparing for their solo debut will soon unfold.

Shin Sae-rom has more.

[Reporter]

Taeyeon is consolidating her position through a solo career.

She conquered all of the charts with her solo debut song “I” last year, and “Rain,” released soon after, has also been ranking high on the charts for a month.

Inspired by Taeyeon’s success, members of other girl groups plan to debut as solo artists as well.

Hyomin of T-ara will return as a solo artist for the first time in one year and eight months.

Having released an unprecedentedly revealing teaser, she plans to show her sexy side.

As two of her own songs will be included, the singer-songwriter side of her will also be on showcased.

Jun Hyo-seong of Secret, who has already done two solo promotions, will also make a comeback later this month.

Having released a solo album every year since two years ago, she tends to become more powerful and sexy when alone on the stage.

Jimin of AOA has received the sturdy support of Xiumin of EXO.

The teaser video released shows the young love between twenty-year-olds, hinting at a side different from the rapper in Unpretty Rapstar and from the sexy appearances on stage so far.

Lee Hi, beloved for her unique voice, will also come back after three years, and Bae Seul-ki, returning after seven years, will release a collaboration album with the group Monsterz.

It looks like March will be filled with competition among representative female vocalists from girl groups.

Shin Sae-rom reporting for Yonhap News TV.

Yonhap News TV: 02-398-4409 (Report) 4441 (Inquiry on article), KakaoTalk/LINE jebo23

태연 다음은?…걸그룹 대표 보컬 진검승부

[앵커]

소녀시대의 멤버 태연은 지난해 솔로로 데뷔해 노래 잘하는 가수로 재평가받고 있는데요.

태연의 성공으로 힘을 받은 걸까요? 걸그룹의 멤버지만 솔로 활동을 예고한 이들의 빅매치가 펼쳐질 예정입니다.

신새롬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나홀로 활동을 통해 입지를 강화하고 있는 태연.

지난해 솔로 데뷔곡인 '아이'로 음원차트를 석권했고, 뒤이어 발표한 '레인' 역시 한달 째 차트 상위권을 지키며 승승장구하고 있습니다.

태연의 활약에 힘입어 걸그룹 멤버들의 솔로 활동이 속속 이어집니다.

티아라의 멤버 효민은 1년 8개월 만에 솔로로 나섭니다.

파격적인 노출이 포함된 티저를 공개하면서 섹시한 모습을 부각시킬 계획.

자작곡 두 곡이 포함되는 등 싱어송라이터로서의 면모도 보여줄 예정입니다.

벌써 두 차례 솔로 활동을 했던 시크릿의 전효성도 이달 말 컴백합니다.

2년 전부터 매년 솔로음반을 내며 활동한 그는, 홀로 무대에 섰을 땐 파워풀하고 섹시한 매력을 선보여 왔습니다.

AOA의 지민은 엑소의 멤버 시우민과의 협업으로 든든한 지원군을 만났습니다.

미리 공개된 티저 영상에는 스무살 남녀의 풋풋한 설렘이 담겨, '언프리티랩스타'의 래퍼, 무대 위 섹시한 모습과는 또다른 매력을 예고한 상황.

독특한 음색으로 사랑 받은 이하이 역시 3년의 공백을 깨고 팬들을 만나며, 7년 만에 돌아온 배슬기는 그룹 몬스터즈와 함께 컬래버레이션 앨범을 공개합니다.

걸그룹의 명예를 건 대표 노래꾼과 여성 보컬리스트의 경쟁이 3월 가요대전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신새롬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HOME TOP
Send Feedback
How can we improve?
Thanks for your feed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