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Go to Navigation
General

April Fools’ Marketing Makes Customers Laugh

16:09 April 01, 2016 replay time01:36

Watch Next

[Anchor]

Today is April Fools’Day, a day for light pranks.

To celebrate, companies have prepared diverse marketing events to make customers laugh.

Jeong Sun-mi has more.

[Reporter]

People are wearing virtual reality devices after boarding a plane, in order to enjoy a 360-degree view of the clouds and the blue sky outside the plane.

Recently, an advertisement appeared, saying that Jeju Air would provide this in-flight virtual reality service, but it turns out to be an April Fools’ Day prank.

Special April Fools’ marketing is also prepared.

CJ CGV will give discounts to those who come to their movie theater wearing school uniforms or a hero costume. Lotteria will give a free burger to those who imitate the Italian language.

Companies expect that such events will not only help today's people alleviate their "laughter shortage," but also build a positive image for themselves.

A study revealed than more than half of the people in Korea spends less than five seconds a day laughing, showing how important laughter is to today’s people.

<Lee Gyo-taek / Manager at SK Planet> “To celebrate April Fools’ Day, 11st Street witnessed an increase in the sales of products that bring laughter in daily life, like pork belly socks. I think this reflects customers’ desire for laughter.”

These fun marketing events by companies is expected to give the gift of laughter to today’s people living dull lives.

Jeong Sun-mi reporting for Yonhap News TV.

Yonhap News TV: 02-398-4409 (Report) 4441 (Inquiry on article), KakaoTalk/LINE jebo23

"고객을 웃겨라"…만우절 이색 마케팅

[앵커]

오늘은 가벼운 거짓말로 웃음을 주는 날, 만우절입니다.

만우절을 맞아 기업들이 소비자들을 웃기기 위해 여러가지 마케팅을 준비했다고 합니다.

정선미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기자]

비행기를 탄 후 가상현실 기기를 쓰는 사람들.

비행기 바깥에 펼쳐진 하얀 구름과 파란 하늘을 360도로 즐기기 위해섭니다.

이러한 기내 가상현실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제주항공 광고가 최근 등장했는데 사실은 만우절용 거짓말.

만우절 특별 마케팅도 있습니다.

CJ CGV는 교복이나 히어로 복장을 입고 극장에 오면 할인해주고 롯데리아는 이태리어를 흉내 내면 버거를 무료로 줍니다.

기업들은 이러한 만우절 이벤트를 통해 현대인의 '웃음 부족' 해소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기업에 긍정적인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사람 절반 이상이 하루 중 크게 웃는 시간이 5초 내외라는 조사 결과가 있을 정도로 현대인에게 웃음은 소중합니다.

<이교택 / SK플래닛 매니저> "만우절을 맞아서 11번가에서도 삼겹살 양말 같은 일상 생활 속에서 웃음을 유발하는 소품 판매가 많이 늘었고요. 고객들의 웃음을 원하는 욕구가 반영된 것 같습니다."

기업들의 만우절 이색 마케팅이 팍팍한 일상을 사는 현대인들에게 웃음 한 조각 선물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연합뉴스TV 정선미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HOME TOP
Send Feedback
How can we improve?
Thanks for your feed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