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Go to Navigation
General

Robots to Manage Assets in Near Future

16:02 August 29, 2016 replay time01:54

Watch Next

[Anchor]

Robo advisors now appear frequently in commercials for asset management.

Intelligent robots like AlphaGo are said to be able to manage your assets for you.

For quicker settlement of asset management by robots, which is currently slower here than overseas, the financial authorities have decided to hold an open test.

Park Jin-hyung has more.

[Reporter]

The U.S. introduced for the first time in the world a robot consulting system in 2008. The related market is continuing to grow, but Korea passed an amendment in the capital market law only in last June, foretelling the introduction of robot consultants.

However, there are still uncertainties in the market with regard to the safety of robot asset management, so financial authorities have decided to hold an open test.

The test consists of three steps.

The preliminary review, which will take about a month, checks whether portfolios for different investor dispositions can be created using imaginary investor information.

The actual review, which will take from three to six months, checks if stability and security vis-à-vis the various situations that could occur while managing the portfolio are prepared.

<Team Chief Kim Shin-young / FinTech Security Team at Financial Security Institute> “At the Financial Security Institute, we carry out a two-tier security test with regards to the robo advisor test bed. The first step is document review, and the second is a field test to check whether security measures are in place…”

Finally, by no later than April 2017, a private review committee comprised mainly of experts from the private sector will decide whether to pass it.

Whether it will pass the test is expected to cause gaps between operating companies of robo advisors in the future.

Companies that have passed the test can advertise their results and achievements, and a robo advisor will be able to manage assets without professional human resources.

Also, because entrusting reports can be provided via email at low costs, they will be able to acquire a competitive edge in attracting customers.

Park Jin-hyung reporting for Yonhap News TV.


Yonhap News TV: 02-398-4409 (Report) 4441 (Inquiry on article), KakaoTalk/LINE jebo23

로봇 자산관리 시대 눈앞…보안이 관건

[앵커]

최근 자산관리 광고에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것이 로보어드바이저.

알파고 같은 지능형 로봇이 자산운영을 해준다는 것입니다.

해외에 비해 걸음마 단계인 로봇 자산관리의 빠른 정착을 위해 금융당국이 공개테스트를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박진형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2008년 세계 최초로 로봇 자문관리를 도입한 미국, 날이 갈수록 관련 시장이 커지고 있지만,우리나라는 지난 6월에서야 자본시장법 개정안을 통해 로봇 자문관리 도입을 예고했습니다.

하지만 로봇 자산관리의 안전성 등에 대한 시장의 불안감이 남아있어 금융당국은 공개테스트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테스트는 크게 3단계.

한 달 정도 걸릴 사전심사는 가상 투자자 정보를 바탕으로 투자자 성향별 포트폴리오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지를 알아봅니다.

최소 3개월에서 최대 6개월이 걸릴 본심사는 포트폴리오를 운영하면서 발생할 여러 상황에 대한 안정성과 보안성을 갖췄는지를 확인합니다.

<김신영 팀장 / 금융보안원 핀테크보안팀> "금융보안원에서는 로보어드바이저테스트 베드와 관련해 2단계 보안성 심사를 합니다. 1단계는 서면심사를 2단계에서는 현장심사를 통해 보안대책이행여부를 점검하여…"

끝으로 늦어도 내년 4월까지 민간전문가를 중심으로 구성된 민간심의위원회가 통과여부를 결정합니다.

테스트 통과 여부는 향후 로보어드바이저 운영업체간 격차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테스트를 통과한 업체는 통과사실과 성과를 광고할 수 있고, 전문 인력없이 로보어드바이저가 직접 자산운용을 할 수 있게 됩니다.

또 일임보고서를 이메일을 통해 낮은 비용으로 제공할 수 있어, 고객 유치에 보다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연합뉴스TV 박진형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HOME TOP
Send Feedback
How can we improve?
Thanks for your feed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