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to Contents Go to Navigation
General

Korean Air, Asiana Employees to Hold Joint Rally before Presidential

15:06 July 12, 2018 replay time00:36

Watch Next

Office

Employees of Korean Air Lines and Asiana Airlines, South Korea’s two rival carriers, will hold a joint rally before the presidential office on July 14.

It will be organized by unionized workers of the two carriers with the theme of ‘Abusive Behaviors of Management’.

It is the first time that employees from the two carriers will hold a joint rally.

Unionized workers from Korean Air Lines joined Asiana’s previous two demonstrations to voice their united call against the management’s habitual bullying.

During the rally, protesters will make and fly paper planes with messages to President Moon Jae-in on them.

Yonhap News TV: (Inquiry on article/Report) KakaoTalk/LINE jebo23


대한항공ㆍ아시아나 직원 모레 청와대앞 연대집회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직원들이 모레(14일) 청와대 앞에서 연대집회를 엽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직원연대는 '갑질 어디까지 당해봤니' 등을 주제로 대한항공직원연대지부와 아시아나항공노조가 주축이 돼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두 항공사 직원들이 함께 집회를 가진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앞서 대한항공 직원연대는 아시아나 두 집회에 참석해 공동 홍보전을 펼치기도 했습니다.


참석자들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담은 종이 비행기를 접어 날리는 퍼포먼스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HOME TOP
Send Feedback
How can we improve?
Thanks for your feedback!